>자치행정

의령서 떠날 채비 중인 천연기념물 독수리

김양수 기자 | 2020/03/24 18:25

청정지역인 의령에서 천연기념물 제243-1호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독수리가 의령군 화정면 남강변에서 20여 마리가 포착됐다. 독수리는 겨울철새로 매년 10월경이 되면 우리나라를 찾아와 겨울을 보내고 다음해 3월경에 북상하는 겨울철새로 몸길이는 1~1.5m에 달하며 수리류 중에서 가장 크며 가장 강한 맹금류로 동물이나 새의 썩은 사체를 찾아 먹는다. /김양수 기자

 

 


Copyright ⓒ 창원일보 all rights reserved.